호야의 소소한 일상입니다

전립선 비대증 증상과 원인 40대 이상 남성은 주목! 본문

건강정보

전립선 비대증 증상과 원인 40대 이상 남성은 주목!

호야의 일상 2019. 1. 22. 05:50
728x90
반응형

전립선은 오직 남성에게만 존재하는 장기입니다. 생식과 관련된 역할을 수행하지요. 지 전립선이 커지면서 배뇨에 문제가 생길 수 있는데 이를 전립선 비대증이라고 합니다. 이 질환은 주로 40대 이상의 남성에게 나타나고 생리적인 노화와도 관련이 있습니다. 남성호르몬이 줄어드는 것도 하나의 요인이 될 수 있습니다. 유전적인 요인도 있습니다. 전립선의 커지면 요도를 압박해 요로가 좁아지게 됩니다. 그로 인해 소변의 줄기가 가늘어지게 됩니다. 지금부터 중 장년 남성의 적 전립선 비대증에 대해 공부해 볼까 합니다.

 


전립선 비대증 원인

아직까지 정확한 원인은 밝혀진바 없으나 다른 만성질환들과 같이 매우 다양한 복합적 요인들이 상호 작용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정상기능을 하던 고환이 노화를 겪으면서 발병 한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남성에게만 있는 기관인 만큼 전립선은 남성호르몬에 의존하는 기관인데요 이를 유지하기 위해서는 지속적이고 꾸준한 남성호르몬이 필요하게 되고, 만약 거세로 인해 남성호르몬이 생성되지 않는 다면 전립선은 위축되게 됩니다. 그리고 유전적 요인과 가족력 또한 연관이 되어 있다고 보고 되고 있습니다. 전립선 비대증으로 수술을 받은 경험이 있다면 자손들도 수술을 받을 가능성이 높으며 일란성 쌍둥이 형제에게도 높은 상관관계가 있음이 들어나 유전적 소인이 있음이 알려진 상황입니다.

 


전립선 비대증 증상

초기에는 특별한 증상이 나타나지 않거나 시간이 흐르면서 점차 전립선이 커지면서 요도를 막아 소변을 보는 것도 힘들어 집니다. 주요 증상을 나열 해 보자면 소변줄기가 가늘어지고 힘이 없어지며, 중간중간 소변 줄기가 끊어지며, 소변을 다 보고 나서도 시원한 느낌이 들지를 않습니다. 소변이 마려워 변기 앞에 서도 시간이 걸리고 힘을 주어야지만 소변이 나오기 시작하며, 소변이 참기 힘들고 자주 마렵게 됩니다. 전립선 비대증 때문에 소변을 보고도 방광을 온전히 비워내지 못한다면 잔뇨들에 의해 방광염이나 방광결석 같은 2차 피해를 입을 수도 있습니다.

 


전립선 비대증 치료와 예방

대부분의 전립선비대증은 증상이 심하지 않다면 특별한 치료 없이 관찰을 하게 됩니다. 그렇다 하더라도 1년에 한번 정도는 기본적인 검사를 통해 관리를 받아 보시는 것을 적극 권장해 드립니다. 적극적인 치료를 시행하게 된다면 최소침습적 치료와 약물치료, 최후로 수술적인 치료가 있을 수 있습니다. 약물 치료는 요도를 벌어지게 만들거나 전립선의 크기를 줄여주는 약물들이 있는데 이는 수술을 피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지만 약물 투여를 중단할 경우 다시금 재발하는 문제 때문에 지속적으로 복용을 하셔야 한다는 단점이 있습니다. 수술을 통한 치료는 피부를 절개해 커진 전립선을 적출하는 방법을 사용하나 요즘에는 내시경 수술을 통한 비대해진 전립선을 깎아내는 수술이 주를 이루고 있습니다. 최근의 트렌드는 치료를 좀 더 쉽게 하기 위해 비교적 더 간단한 시술들이 많이 소개 되고 있는데 그것이 바로 열 치료 방법이나 레이저 치료 방법이 되겠습니다.

 

이렇게 전립선 비대증에 대해 공부해 보았는데요, 전립선비대증이 중요한 이유는 이 질환과 심혈관계 질환과의 연관성이 매우 높기 때문입니다. 심혈관계 질환들이 발생할 위험성을 높이는 생활 방식이나 음식 섭취, 운동부족, 비만, 당뇨, 고지혈증 등은 전립선 비대증의 위험도도 증가시키기 때문입니다. 즉 전립선 비대증 예방을 위해서는 금연, 금주, 당 조절 운동을 통한 체중조절 등이 필요하다 할 수 있습니다. 육류 섭취를 줄이고 탄수화물과 식이섬유가 풍부한 채소와 야채, 생선의 섭취를 늘려야 합니다. 즉 불포화 지방산의 섭취가 중요하다 할 수 있습니다. 오늘 함께 공부한 내용을 바탕으로 전립선 비대증 예방하시고 중년 남성분들 힘 내시길 바라겠습니다!


728x90
반응형
0 Comments
댓글쓰기 폼